보잉, 이륙시 소음으로 전기생산 연구

Airlines
보잉사는 이륙시 발생하는 소음으로 활주로에 전기를 생산하는 시설을 설치하여 공항에 전력을 공급할 수 있는 시설에 대한 연구를 시작하였다.
MIT 연구소에 따르면 소음으로 얻을 수 있는 전력은 1평방미터당 100 와트를 얻을 수 있지만 여전히 태양에너지로부터 같은 크기에 680 와트를 얻을 수 있다고 지적했다.
출처 : Gizmodo.com
Facebook Comments

여러분의 생각은 어떠세요?